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8-29 10:25:25
  • 수정 2022-09-05 07:33:48
기사수정


H2 MEET 조직위가 수소산업의 성장에 따라 국제적 공조와 글로벌 산업 밸류체인 구축을 위해 8개국이 참여하는 컨트리데이를 개최하고 교류에 나선다.


H2 MEET 조직위원회(조직위원장 겸 KIAF 회장 정만기, 이하 조직위)는 전 세계 수소 선도국가들과의 정책동향을 공유하고, 교류 협업 확대를 위해 H2 MEET 전시기간 중 ‘컨트리 데이(Country Day)’ 행사를 마련했다고 26일 밝혔다.


컨트리 데이는 전시기간 중 8월 31일부터 9월 2일까지 총 3일간 킨텍스 제2전시장 9홀에서 △네덜란드 △캐나다 △호주 △프랑스 △미국 △스페인 △영국 △중국 등 총 8개국이 참여, 각국의 수소산업 현황과 기술 트렌드를 공유하는 자리다.


8월 31일 오후 1시 30분부터 오후 3시 30분까지는 첫 컨트리 데이 일정으로 ‘네덜란드 데이’를 진행함. 주제로는 △네덜란드 수소 정책과 산업 △네덜란드 북부 허브, 수소 가치 사슬을 세계와 연결하다 △수소의 미래연구 △그린 가스 공급 △극저온 운송 기술 △혁신적인 에너지 수송 방식 △PEM-FCS 스택 기술 최적화 △폐기물에서 그린 수소 및 가스 생산 △한-네덜란드 공동 연구 지원 펀드 소개 등이 진행된다.


9월 1일(목)에는 H2 MEET의 올해 주빈국인 캐나다와 호주가 컨트리 데이를 진행한다. 캐나다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까지 △알버타주의 블루수소 생산 능력 △허브 (Hub) 기반 접근방식을 통한 에드먼튼 지역의 수소 벨류체인 구축 △알버타주의 수소투자 기회 △PEM 연료전지 및 수전해용 AEMs 멤브레인 기술 △브리티시 컬럼비아 주정부 수소 전략 및 주요 프로그램 등을 소개할 예정임.


이어 호주는 오후 2시부터 4시 30분까지 △호주 수소 및 신재생 인프라 프로젝트 소개 △수소에너지시스템: 산업계 탄소저감 기술 △동북아시아 지역 수소 수요 △퀸즐랜드주 수소경제와 투자환경 △빅토리아주 흄 수소 고속도로 계획 △HIF 글로벌 및 탄소중립 e-Fuel 프로젝트 △PwC 호주 및 호주 수소산업 △꿈에서 현실로: 탄소중립 실행 전략 등의 주제로 세미나를 진행할 계획이다.


가장 많은 국가들이 참여하는 9월 2일(금)에는 프랑스를 비롯 미국·스페인·영국 3개국의 통합 컨트리 데이가 추진된다.


프랑스는 이날 오전 10시부터 11시 30분까지 ‘수소 모빌리티’를 대주제로 △프랑스 수소 정책과 모빌리티 산업 현황을 공개한다.


오후 1시부터 오후 2시에는 미국, 스페인, 영국의 통합 컨트리 데이가 진행되며, 스페인은 예라이 페르난데스 디아스(Yeray Fernandez Diaz) 이베르드롤라 수소 매니저가 △스페인 수소 산업 현황과 이베르드롤라(Iberdrola)의 그린수소 프로젝트를, 미국은 앨런 나이즈(Alan Kneisz) 어드벤트 테크놀로지스 부대표가 △대중화를 위한 연료전지 규모 확대를, 영국은 안드레아 푸세두(Andrea Pusceddu) IMI 크리티컬 엔지니어링 기술 감독이 △수소 가치 사슬 전반에 걸친 IMI 크리티컬 엔지니어링의 포트폴리오 및 솔루션을 주제로 발표를 진행함.


9월 2일 오후 2시 30분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는 마지막 컨트리 데이로 ‘중국 데이’ 행사가 진행된다. 중국은 상하이 HSD 뉴 에너지 테크놀로지 유한책임회사를 비롯한 기업 및 기관이 참가해 △상해시 자딩구 수소에너지 시장 현황 및 정책 △한중 수소산업 혁신센터 안내 등을 대중에게 공개할 계획임.


또, 조직위는 H2 MEET에서 수소산업 관련 기술과 글로벌 트렌드를 공유하고, 상호 교류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다양한 컨벤션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다.


9월 2일에는 오전과 오후에 걸쳐서 ‘H2 MEET 국제 수소 컨퍼런스’를 진행한다. 해당 컨퍼런스는 국내외 수소산업의 현황과 비전 및 전략을 공유하며 수소경제 활성화를 위한 국제협력을 강화한다.

8월 31일 오후와 9월 3일 오전에는 ‘수소에너지디자인(EDC) 컨퍼런스’가 두 차례에 걸쳐서 진행된다. 해당 컨퍼런스는 글로벌 탄소중립을 위한 수소 에너지 관리 및 산업 전략 등 수소 에너지디자인 전반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로, 본 컨퍼런스에서 수소산업 복합단지 구축을 위한 한국과 호주의 수소산업 육성 협력 및 교역 확대를 위한 대안을 심층적으로 논의한다.


모든 컨벤션 프로그램은 신청 없이 스탠딩으로 무료 관람 가능하나, 좌석이 필요한 경우 반드시 사전 예약이 필요함. 예약은 H2 MEET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소정의 보증금 결제가 필요하다.


한편, H2 MEET는 오는 8월 31일부터 9월 3일까지 총 4일간,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KINTEX)에서 개최된다. 이번 전시회에는 전 세계 16개국 240개 기업 및 기관이 참가해 수소에너지 및 수소모빌리티와 수소생산, 저장·운송 관련 신제품과 기술을 공개할 것으로 예상되며, 약 3만여 명이 현장을 방문할 것으로 예측된다.



1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amenews.kr/news/view.php?idx=5004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관련기사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3D시스템즈 2022
탄소조합
프로토텍 2022
국가나노인프라10 260
에이온 280
스트라타시스 2022 280
케이랩스 2022
M3파트너스
생기원 3D프린팅 사각
코스와이어 세로
캐리마 2022 직사
린데PLC
아이엠쓰리디 2022
K3DERS
3D프린팅 인력양성 배터
아우라테크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