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12-03 17:06:05
기사수정

소재·부품·장비 분야 사업에 투자하기 위해 조성된 주식형 펀드 수익이 기업의 애로기술 해결을 돕고 있는 대학의 역량 강화에 쓰인다.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4일 정부 서울청사에서, NH-Amundi 자산운용의 필승코리아펀드 운용보수 일부로 조성된 공익기금을 소부장 기술전략 자문대학에 전달하는 필승코리아 펀드 소부장 장학금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장학금 전달식에는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손병환 농협금융지주 회장, 박학주 NH-Amundi 자산운용 대표, 박건수 한국산업기술대 총장, 송태경 서강대 부총장(총장 직무대행)이 참석했다.

 

필승코리아 펀드는 지난 2019년 일본 수출규제 직후 경쟁력 강화가 시급한 소재·부품·장비 분야 사업에 투자하기 위해 조성된 주식형 펀드다. 현재 누적 판매 1274억원, 운용규모 3,400억원, 누적 수익률 105%를 달성했으며 운용보수의 50%는 소부장 산업 발전을 위한 공익기금으로 적립되도록 설계됐다. 이번에 필승코리아펀드로 조성된 공익기금 12억원이 소부장 기술전략 자문대학에 지원됐다.

 

산업부가 선정한 12개 대학으로 구성된 소부장 기술전략자문대학은 3D프린팅(경북대), 프레스·사출(충남대), 용접(해양대), 정밀가공(고려대) 등 소부장 주요 기술분야에서 각 대학이 보유한 역량을 활용해 기업의 애로해소를 돕고 있다.

 

전달된 장학금은 소부장 전문인력 양성 등 기술전략자문대학의 역량 강화에 사용될 계획이다.

 

한편 민간펀드와는 별도로, 정부가 조성 중인 소부장 기업 투자를 주목적으로 하는 소부장 정책펀드 조성액 역시 현재 16천억원을 돌파했다. 이는 일본 수출규제 이전 20년간의 소부장 정책펀드 투자금액 총합의 3배에 가까운 규모다.

 

문승욱 산업부 장관은 앞으로도 국가의 핵심 산업에 투자하고, 그 수익금을 산업 경쟁력 강화에 환원하는 제2, 3의 필승코리아펀드가 출시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amenews.kr/news/view.php?idx=4701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M3파트너스
엡실론 뉴
프로토텍 2022
캐리마 2022 직사
코스와이어 세로
린데PLC
아이엠쓰리디 2022
K3DERS
3D프린팅 인력양성 배터
3D시스템즈(2020727)-260
대건테크
아우라테크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