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9-27 13:35:21
기사수정

▲ 22일 프랑스 미쉐린 본사 주관으로 열린 시상식에서 플로랑 메네고 CEO(왼쪽)가 코오롱인더스트리에 시상하고 있다.


코오롱인더스트리(대표이사 장희구)는 석유수지의 품질 우수성과 체계적인 글로벌 공급망을 구축한 혁신성을 인정받아 ‘2021 미쉐린 우수공급업체상’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코오롱인더스트리는 타이어 제조 시 혼입하는 필수 원자재인 석유수지를 미쉐린에 공급하고 있다. 석유수지는 타이어의 접지력을 높이고 고무 및 다른 재료들이 잘 섞일 수 있도록 혼화성을 높이는 소재다.


코오롱인더스트리는 꾸준히 새로운 기술을 선보이며 우수한 제품을 제때 공급하는 믿을만한 공급사로 인정받았다.


올해 초부터 네덜란드 로테르담에 새로운 물류 거점을 두고 유럽지역 직배송을 지원해 3월 수에즈 운하 폐쇄에 따른 물류 대란에도 공급망을 정상 가동하며 적기에 납품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지난 2월 미국 텍사스 지역의 기록적인 한파로 물류난을 겪을 때에도 공급망을 정상 가동하며 미쉐린 현지 공장의 안정적인 생산을 지원하기도 했다.


이번 수상을 계기로 향후 친환경 제품 생산을 위한 양사 간 파트너십도 더욱 긴밀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2018년부터 탄소정보공개 프로젝트(CDP) 공급망 프로그램에 참여해 온 코오롱인더스트리는 미쉐린과 꾸준히 친환경 소재 개발을 위한 협업을 진행해왔다. 또 수년 전부터 타이어의 에너지소비효율 등급제를 통해 친환경성을 가늠하는 타이어 라벨링 제도에 대비한 협력을 해왔으며 현재 탄소중립에도 대응 중이다.


미쉐린은 2011년을 시작으로 격년마다 글로벌 파트너사를 대상으로 제품 및 서비스 품질, 혁신성, 사회적 책임 등을 따져 우수 공급업체를 선정하고 있다. 올해는 코오롱인더스트리와 IT, 물류 등 주요 분야 9개 업체가 수상했다.


플로랑 메네고 미쉐린CEO는 “대한민국의 코오롱인더스트리는 혁신성, 지속가능성, 품질 등에서 눈부신 성과를 보여줬다”며 “앞으로도 품질문제 제로의 기술력으로 지속가능한 경영을 위한 주요 파트너로 함께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석유수지 사업을 총괄하는 박태준 본부장은 “미쉐린 우수공급업체로 석유수지 공급사가 선정된 것도, 국내 기업이 수상한 것도 코오롱인더스트리가 처음이다. 최고의 품질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소재 전문기업의 명성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코오롱인더스트리는 지난 6월 전남 여수공장의 첨단석유수지 생산시설을 1만5천 톤 규모 증설해, 연산 총 20만 톤의 생산능력을 갖추며 석유수지 제조 부문 세계 2위로 올라섰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amenews.kr/news/view.php?idx=4633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M3파트너스
JEC 코리아
코스와이어 세로
송암교역
폼넥스트 신
린데PLC
프로토텍
3D시스템즈(2020727)-260
캐리마260
im3d
K3DERS
3D프린팅 인력양성 배터
대건테크
아우라테크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