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3-11-30 11:02:45
기사수정



정부가 수요산업의 요구에 대응하는 차세대 공통·핵심뿌리기술을 선제적으로 확보해 뿌리산업의 부가가치 혁신을 위해 2025년부터 6년간 약 1,100억원을 투입한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방문규)는 29일 국가연구개발사업평가 총괄위원회(위원장 과학기술혁신본부장)에서 ‘신산업 대응 차세대 공통·핵심 뿌리기술개발사업’이 총사업비 1,131억 원(국비 848억 원) 규모로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뿌리산업은 주조, 금형 등 뿌리기술을 통해 철강 등의 소재를 부품·장비로 가공하는 기반공정 산업을 말한다. 국내 제조업의 지속적인 성장 및 신흥국과의 기술격차 유지를 위해 뿌리산업의 기술경쟁력 확보가 필수적인 가운데, 선행 사업인 ‘ 글로벌주력산업품질대응뿌리기술개발사업’이 내년 종료될 예정임에 따라, 새로운 뿌리산업 전용 R&D의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돼 왔다.


‘신산업 대응 차세대 공통·핵심 뿌리기술개발사업’은 2개 이상의 수요산업에 적용 가능한 15대 공통핵심 뿌리기술 분야에 대해 향후 6년간(’25~’30년) 집중 투자하는 대형 프로젝트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소재전환, 에너지·환경비용 절감 등 미래 신산업 수요에 대응할 수 있는 뿌리기술을 선제적으로 확보하는데 중점을 두고 있다.


또한 동 사업을 통해 개발된 공통·핵심기술은 타기관에 이전(기술이전형)하거나 개발주체 간 공유(기술공유형)를 통해 기술개발의 결과가 뿌리산업 전반에 확산되도록 추진할 방침이다.


산업부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뿌리기업이 고부가가치 공정혁신을 구현할 자체 기술역량을 확보하고, 뿌리산업 전반의 경쟁력 강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정부역량을 총 동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amenews.kr/news/view.php?idx=5583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마크포지드 9월
프로토텍 11
이엠엘 260
3D컨트롤즈 260
서울항공화물 260
엔플러스솔루션스 2023
엠쓰리파트너스 23
하나에이엠티 직사
린데PLC
스트라타시스 2022 280
생기원 3D프린팅 사각
아이엠쓰리디 2022
23 경진대회 사각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