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3-04-19 16:23:16
기사수정




SK마이크로웍스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친환경 용기라벨 솔루션 에코라벨이 포장재 재활용 용이성 등급평가 기준 개정안에 우수 등급을 받아 재활용 용이성을 공식 인정받았다.


환경부는 14일 에코라벨과 같이 용기와 동일한 재질로 재활용 공정에서 분리가능한 잉크를 사용하여 페트(PET)병과 함께 재활용이 가능한 포장재에 대해 우수 등급을 부여하는 내용을 담은 포장재 재활용 용이성 등급평가 기준 일부개정안을 고시했다.


에코라벨은 SK마이크로웍스가 국내 친환경 잉크 제조사인 성보잉크 등과 손잡고 개발한 재활용이 가능한 세계 최초 페트병 열수축 포장재다. 페트병과 같은 소재이며, 재활용 공정에서 잉크가 분리될 뿐 아니라 페트병과 함께 고품질의 재생원료로 재활용이 가능하다.


다양한 라벨 디자인으로 상품성 및 소비자 대상 정보 전달 등 라벨의 순기능은 유지하면서, 기존 라벨처럼 분리 후 매립이나 소각 대신 페트병과 함께 재활용할 수 있다.


SK마이크로웍스는 2019년 재활용 이해관계자 초청 시연회를 시작으로 롯데칠성음료를 통한 2000만 병 규모의 대규모 시판, 한국페트병재활용협회와 협력을 통한 대규모 재활용 용이성 현장평가 등을 진행하며 에코라벨의 친환경성 입증을 위해 노력해왔다.


이같은 활동의 결과를 기반으로, 플라스틱 자원순환 정책을 추진 중인 환경부로부터 재활용 용이성 우수 등급을 부여받은 것이다.


SK마이크로웍스는 앞으로 기존의 재활용이 어려웠던 재활용 용이성 보통 등급 이하의 라벨에 대한 친환경 대체 솔루션으로 에코라벨을 더욱 확산하는 한편, 폐 페트병을 다시 에코라벨의 원료로 투입하는 자원순환 시스템 구축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SK마이크로웍스는 앞서 2016년 미국 플라스틱재활용협회(APR)로부터 친환경성과 재활용 포장재로서의 성능을 공식 인증 받았고, 2021년에는 미국 소재회사 이스트만과 에코라벨 특허 라이센싱 업무 협약을 체결하는 등 미국에 이어 한국, 유럽 등에 에코라벨의 글로벌 확장도 꾸준히 추진할 계획이다.


SK마이크로웍스 관계자는 “에코라벨을 통한 자원순환 체계 구축에 박차를 가해 환경부의 플라스틱 폐기물 감축 정책 기조에 발을 맞추고, 재활용 업계 등 이해관계자들의 노력에 보탬이 되겠다”고 말했다.



1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amenews.kr/news/view.php?idx=5334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마크포지드 9월
프로토텍 11
이엠엘 260
3D컨트롤즈 260
서울항공화물 260
엔플러스솔루션스 2023
엠쓰리파트너스 23
하나에이엠티 직사
린데PLC
스트라타시스 2022 280
생기원 3D프린팅 사각
아이엠쓰리디 2022
23 경진대회 사각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