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8-11-09 10:12:39
기사수정


반도체 특수화학물질 및 첨단 소재 솔루션의 선도업체인 인테그리스(Entegris)가 말레이시아 쿨림 제조 시설의 제조능력을 30% 끌어올려 차후 10년간 고객의 요구를 충족시킨다.


인테그리스는 말레이시아 쿨림에 위치한 최첨단 청정 제조 시설을 3,000만달러를 투자해 확장개장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신규 투자를 통해 쿨림 시설의 생산량은 약 30% 증가된다.


인테그리스 사장겸 CEO 베르트랑 로이(Bertrand Loy)는 “4차 산업 혁명은 IC 제조에 막대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 새로운 기술은 수많은 양의 칩을 필요로 하며, 칩의 성능과 신뢰성에 더욱 중점을 두고 있다”며 “이러한 요인들로 인해 전세계적으로 고객의 웨이퍼 취급 제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인테그리스는 이와 같은 급격한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쿨림 지역의 생산 능력과 제조 역량을 확장하고 새로운 장비와 사출기 및 조립라인의 최신화를 통해 탁월하고 독보적인 제조 시설을 갖췄다”고 말했다.


인테그리스의 첨단 소재 처리 사업부(Advanced Materials Handling Division) 빌 섀너(Bill Shaner) 수석 부사장은 “확장된 최첨단 청정시설 제조 공장을 통해, 인테그리스는 웨이퍼 및 레티클 처리 수요를 전세계에 지원할 수 있고, 이를 통해 현재와 미래의 기술노드를 선도할 수 있다”며 “이번 확장은 수상 경력이 있는 FOUP에 대한 높은 수요와, ASML의 인증을 받은 인테그리스 EUV 레티클 포드의 필요성을 충족시키는 업계의 요구에 부합한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amenews.kr/news/view.php?idx=3793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신소재 종합전
JEC ASIA
제로스툴
아우라테크
하마이코리아
소재정보은행
티비카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