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뉴스종합 > 종합

산업부, ‘13대 산업엔진’ 4,495억 투자

- 기술개발 및 생태계 조성 추진

김성겸|2015-01-06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산업부가 13대 산업엔진 프로젝트를 올해부터 본격 추진한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윤상직)는 올해 13대 산업엔진 프로젝트를 본격 추진하기 위해 관련 예산 4,495억원을 확보했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이중 2,548억원을 기술개발에, 1,947억원을 산업생태계 조성에 각각 투자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산업부는 중장기 원천기술 개발을 위해 많은 예산이 소요되는 고속·수직이착륙 무인항공기, 자율주행 자동차 등 산업엔진 프로젝트에 대해서는 예비타당성조사를 거쳐 안정적인 예산을 확보할 예정이다.

2014년 상반기에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한 웨어러블 스마트 디바이스, 직류 송배전 시스템 등은 올해 초에 최종 결과가 나올 예정이며 지난해 하반기에 신청한 고속·수직이착륙 무인항공기 등 4개 프로젝트에 대해서도 충실하게 예비타당성 조사에 대응할 방침이다.

또한 산업부는 산업엔진 프로젝트 추진과정에서 파생된 중간성과를 활용해 현재 시장수요가 있는 분야의 상용화 및 제품화를 조기에 할 수 있도록 징검다리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또한 융합 신제품의 조기 사업화에 걸림돌을 제거하기 위해 신속한 인증, 각종 규제해소 등 13대 분야를 종합한 제도 개선방안도 도출할 예정이다.

아울러 본격적인 산업엔진 프로젝트의 실행을 위해 올해 상반기까지 프로젝트별 추진단을 사업단으로 전환하는 등 추진 체계를 정비하고, 효율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관계부처와 협의회 구성 등 협력도 강화할 방침이다.

13대 산업엔진 프로젝트 중 산업부 단독으로 추진 중인 첨단소재 가공시스템, 고속·수직이착륙 무인항공기 등 7개에 대해서는 1월 사업단 전환 검토 후 상반기 중 출범시킬 예정이다.

한편, 산업부는 6일 기계업계 신년인사회에서 산업엔진 프로젝트 중 첨단소재 가공시스템에 대한 추진방향 발표 및 의견수렴을 시작으로 8일 극한환경용 해양플랜트, 9일 탄소소재(수송기기용 플라스틱 소재), 20일 첨단산업용 비철금속 소재 등에 대한 세부 실행계획을 발표할 계획이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amenews.kr/atc/view.asp?P_Index=23446
기자 프로필 사진

김성겸 (ksk@amenews.kr)

신소재경제신문 기자

[김성겸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am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