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뉴스종합 > 전기전자

기가레인, 반도체장비 트레이딩 전문 기업 인수

- 2018년 반도체 장비 시장 본격 진출

편집국|2017-08-11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기가레인이 반도체 장비 트레이닝 전문 기업을 인수하며 본격적으로 반도체 장비시장에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반도체공정장비 및 RF통신부품 기업인 기가레인(대표 장일준)은 11일 ㈜위솔루션의 주식 75%를 인수했다고 밝혔다.

기가레인이 인수한 위솔루션은 2016년 기준 자산 200억원, 매출 163억원의 반도체장비 트레이딩 전문 기업이다. 규모면에서는 국내 2위이지만 반도체 제조 라인을 직접 디자인할 수 있는 역량을 바탕으로 반도체 팹의 턴키 수주가 가능하다.

턴키 방식의 영업을 통해 재고 부담을 최소화하면서 대규모의 매출과 수익을 확보할 수 있는 것이 위솔루션의 강점이다.

최근 반도체 산업이 호황기에 진입하면서 반도체장비의 수요 대비 공급이 부족한 상황이다. 또한 중국을 중심으로 전 세계에 반도체 제조 라인이 활발히 구축되고 있어 반도체장비의 수급 불균형은 앞으로 더욱 심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인수를 통해 기가레인은 LED 제조 장비 중심의 장비 사업 영역을 반도체 산업으로 보다 신속하게 확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고 2018년에는 반도체 장비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한 다는 계획이다.

장일준 기가레인 대표이사는 “기가레인은 글로벌 LED 식각장비 시장의 60%를 점유할 만큼 뛰어난 식각기술을 반도체 분야에 응용해 국내 유일의 DRIE 식각장비를 개발했음에도 불구하고, 반도체 산업 내 트랙레코드와 네트워크의 부족으로 사업화가 더뎠다”고 밝혔다.

이어“이번 위솔루션 인수를 계기로 반도체 시장 내 다양한 고객 네트워크를 확보하게 되었으며 이를 바탕으로 장비 성능과 영업력을 강화해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반도체장비 시장 진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기가레인은 11일에 상반기 실적 공시를 함께 진행했으며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451억3101만2558원, 영업이익 10억588만8400원을 기록해 2년 연속 적자에서 벗어나 반기 영업이익 흑자 전환을 달성했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amenews.kr/atc/view.asp?P_Index=34082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webmaster@amenews.kr)

편집국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am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