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뉴스종합 > 종합

현대차, 미래 자동차 인재 육성 앞장

- ‘2017 전국 교원 자동차 기술 연수’ 실시

배종인|2017-08-09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최근 출시된 소형 SUV 코나에 탑재된 엔진과 주행안전기술 및 편의장치 등 신기술을 교육받고 있는 연수 참가자들의 모습 
현대자동차가 미래 자동차 인재 육성을 위한 우수 교육 인력 양성에 나섰다.

현대자동차는 전국 자동차 관련 학과의 교원을 대상으로 자동차 신기술을 전수하는 ‘2017 전국 교원 자동차 기술 연수’를 진행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현대자동차는 천안연수원에서 대학교, 기술교육원, 고등학교 등 전국 78개 자동차 관련 학과의 교원 90명을 초청해 2차수(1차:8/7∼9, 2차:8/9∼11)로 나눠, 최근 출시된 코나 등 신차에 탑재된 엔진과 주행안전기술 및 편의장치 등 신기술을 소개하는 2박3일 합숙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기술 연수는 현대자동차가 지난 2005년부터 10여 년 넘게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는 교육 기부 및 산학협력 사회공헌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자동차 학과 교원을 대상으로 최신 자동차 기술 트렌드와 현대자동차의 최첨단 기술을 알리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현대자동차는 교원들에게 소형 SUV 코나에 탑재된 주요 기술을 이론 수업과 실습을 통해 다양한 신차 지식을 전달하고, 이와 함께 수소전기차 개발 동향도 강의했다.

특히 올해는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 견학 프로그램을 추가해 기술 연수에 참가한 교원들에게 ‘보고 듣고 느끼는’ 자동차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했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전국 교원 연수를 통해 현대자동차의 주요 신기술을 대외적으로 알리고 신뢰도를 높이는데 노력하고 있다”며 “향후에도 기업과 교육기관이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을 통해 상생하고 발전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amenews.kr/atc/view.asp?P_Index=34052
기자 프로필 사진

배종인 (jib@amenews.kr)

프로필은 기사 하단에 위의 사진과 함께 제공됩니다.

[배종인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am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