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뉴스종합 > 환경안전

박기동 가스안전公 사장, 연료전지 제조시설 점검

- 에스퓨얼셀 방문, 안전관리 확인

배종인|2017-06-16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왼쪽)박기동 가스안전공사 사장이 전희권 에스퓨얼셀 대표에게 안전관리를 당부하고 있다. 
한국가스안전공사 박기동 사장이 수소 연료전지 제조업체를 방문해 현장점검에 나섰다.

가스안전공사는 15일 박기동 사장이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수소 연료전지 개발 업체 에스퓨얼셀(대표 전희권)을 방문해 연료전지 제조시설을 점검하고, 제품의 성능평가 시스템 등의 안전관리 현황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에스퓨얼셀은 지난 2003년 국내 최초로 1kW급 가정용 연료전지 시스템을 개발한 뒤, 지난해 국내 최초 연료전지 KS를 획득하는 등 국내 연료전지 시장에서 높은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연료전지는 수소와 산소의 화학적 반응을 통해 에너지를 생산하는 만큼, 안전 확보는 필수적이라 할 수 있다.

박기동 사장은 “친환경 에너지가 주목받는 시대에 수소를 활용한 연료전지 시장도 점차 확대될 것”이라며 “국내 연료전지 개발 업체가 세계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공사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수소를 연료로 사용하는 제품인만큼 안전관리에 각별히 신경 써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현장 점검 전 공사 경기동부지사를 방문한 박기동 사장은 업무 추진 상황을 확인하고, 가스안전 확보를 위해 힘써달라며 직원들을 격려했다.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amenews.kr/atc/view.asp?P_Index=33580
기자 프로필 사진

배종인 (jib@amenews.kr)

프로필은 기사 하단에 위의 사진과 함께 제공됩니다.

[배종인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am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