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기사쓰기
국민안전처, 메르스 확산 방지 12억 긴급 지원
서울 2억·경기 5억·대전 2억·충남 2억·전북 1억
국민안전처(장관 박인용)가 메르스 확산방지를 위해 메르스에 노출된 지방자치단체에 특별교부세를 긴급지원했다.

국민안전처는 8일 메르스 관련 소요비용 마련을 위해 △서울 2억 △경기 5억 △대전 2억△충남 2억 △전북 1억 등 총 12억원의 특별교부세를 긴급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자택격리자 1:1 관리제, 격리병실 확보, 방역약품 구입비 등 지자체의 메르스 관련 소요비용을 일부 지원해 메르스 감염확산을 방지하기 위해서 취해졌다.

박인용 국민안전처 장관은 “이번 특별교부세 지원 이외에도 지자체의 협조 요청에 적극적이고 신속하게 지원해 메르스가 더 이상 확산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범정부 메르스 대책지원본부’와 지자체와의 협력체계를 강화하고, 필요시 특별교부세 추가 지원도 적극 검토할 예정이다.

기자 프로필 사진
배종인 기자 (jib@amenews.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프로필은 기사 하단에 위의 사진과 함께 제공됩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