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기사쓰기
국민안전처, 원전 복합재난 대비 긴급 훈련
즉각적 대응태세 점검, ‘위기관리 매뉴얼’ 보완
원전의 긴급한 복합재난 상태를 대비한 훈련이 실시된다.

국민안전처는 26일 사이버테러로 인해 원전방사선 누출사고와 같은 대형복합재난으로 확산될 경우를 대비해 신속한 주민보호조치, 사태확산 방지를 위한 점검 및 훈련을 관계부처와 합동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의 목적은 원전 사이버 해킹 등에 의해 방사능 누출사고로 확산될 경우에 대비해 원자력안전위원회, 산업통상자원부, 경찰청, 기상청 등 관계부처의 임무와 역할을 명확히 하고, 대응태세 점검·훈련을 함으로써 복합재난이 발생할 경우 즉각적인 대응태세 가동으로 국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피해를 최소화 하는 데 있다.

아울러 이번 점검 및 훈련을 통해 나타난 문제점에 대하여는 ‘원전안전분야 위기관리 매뉴얼’보완 등의 개선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자 프로필 사진
배종인 기자 (jib@amenews.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프로필은 기사 하단에 위의 사진과 함께 제공됩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