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기사쓰기
올해 수출 5천억 돌파
반도체·석유화학·철강 크게 성장
역대 5,000억달러 돌파 추이
올해 연간 수출액이 5,000억달러를 최단 기간 돌파하며, 무역 1조 달러 달성을 앞당길 전망이다.

산업통상자원부, 관세청은 17일 14시 기준으로 잠정 집계한 결과 연간 수출액 누계가 5,012억달러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연간 수출액 누계로는 무역통계 작성(1956년부터) 이래 최단기간 5,000억달러 돌파며, 현재 잠정 집계 결과는 수출 5,012억달러, 수입 4,166억달러로 금년 무역 1조달러 달성 가능성이 높아졌다.

연간 수출액이 최단기간 5,000억 달러를 돌파한 주요 요인으로는 품목별·지역별 고른 성장세, 품목 및 지역 다변화 확대 등으로 분석됐다.

13대 주력품목 중 반도체·석유화학·철강 등 품목의 수출이 크게 증가하는 등 대부분의 주력품목이 선전했다.

나아가 13대 주력품목 외에 유망소비재, 8대 신산업 수출이 지속 성장하는 등 품목 다변화도 진전됐다.

중국·아세안·인도 등 대부분 주요지역 수출 호조로 지역별 고른 성장세를 시현했다.

또한 주요 FTA 발효국에 대한 수출 품목이 다변화되고, 주요 발효국 수입시장 내 우리나라 수출 품목의 점유율도 상승하는 추세다.

기자 프로필 사진
고봉길 기자 (jib@amenews.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프로필은 기사 하단에 위의 사진과 함께 제공됩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