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기사쓰기
에너지와공조, ‘ESS 제1호 고효율에너지기자재 인증서’ 획득
공공기관 고효율에너지기자재 우선구매 혜택
에너지와공조의 ESS
에너지와공조(대표 박재동)가 ESS 고효율인증을 처음으로 획득하며, 고효율 기자재로서 인정 받았다.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강남훈)은 광주광역시 소재 에너지와공조(대표 박재동)에 ‘전력저장장치(ESS) 제1호 고효율에너지기자재 인증서’를 발급했다.

고효율에너지기자재 인증은 일정 기준 이상의 효율을 가진 제품을 인증하는 제도로, 전력저장장치(ESS) 외 LED조명, 전기자동차 충전장치, 산업용보일러 등 48개 품목이 있다.

전력저장장치(ESS)는 효율적인 전력수요관리와 전력피크 감소 유도를 위해 2013년 4월, 1,000kW 이하의 전력저장장치(ESS)에 한하여 고효율에너지기자재 인증(이하 고효율인증) 품목으로 추가됐다.

제1호 고효율인증을 획득한 에너지와공조의 전력저장장치(ESS) 제품은 고효율(89% 이상)을 만족함과 동시에 열처리 특수 코팅된 전용 컨테이너에 전력저장장치(ESS)와 공조설비, 소화설비 등을 함께 설치할 수 있어 사용자 편의성도 뛰어나다.

전력저장장치(ESS) 고효율인증을 획득하면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확대 정책에 맞춰 전력저장장치(ESS)의 보급 확산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공공기관의 고효율에너지기자재 우선구매 등 혜택도 받을 수 있다.

특히 태양광과 풍력 설비를 연계한 전력저장장치(ESS)를 통해 송전하는 전력량에 대해서는 4.5에서 5.0의 공급인증서 가중치를 적용(‘17년 설치 기준) 받을 수 있다.

에너지공단 관계자는 “에너지 신산업의 주춧돌인 전력저장장치(ESS)의 1호 인증을 시작으로 고효율 인증제품의 사용과 보급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앞장서 나가겠다”고 밝혔다.
에너지와공조 공장 전경

기자 프로필 사진
배종인 기자 (webmaster@amenews.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편집국

관련기사